블로그 이미지
JEEN

서울에 사는 꽃청년의 IT찌질모험기

Rss feed Tistory
IT/Mac 2011.10.16 21:52

[ iOS 5 ] 가지고 있는 iPad, iPhone 에 iOS5 를 올려봤습니다.


  iPhone4 에는 GM 으로 어떻게 깔아서 써보다가... 최근에 iPad 에도 넣었죠.

  일단 가장 만족하는 것은 바로 WiFi Sync 입니다.

  하나하나 싱크하기 위해서 케이블을 꼽고 다닐 필요가 없어졌으니까요.
  앱안의 파일공유 쪽에 파일을 밀어넣을 때도 마찬가지입니다.

 제 MBA 는 USB 포트가 두개고, 하나는 매일 업무때마다 서브 모니터를 꼽아서 사용하기 때문에 실제로 사용할 수 있는 USB 포트는 달랑 하나에 불과했거든요.

  그외 리마인더나, 노티센터라든가... 요런 건 잘 모르겠습니다.

 Things 모바일 버젼이 좀 구리기는 하지만... 앞으로도 많은 발전을 해줄 것이라고 생각하기도 하고... 랄까 리마인더는 사용용도를 GTD 에 맞추기는 좀 어려운 면이 있습니다. 아마 리마인더 쓸 때에는 그때그때의 Inbox 역할이나할지 모르겠군요.

  노티센터는 안들호처럼 Wifi 껐다켜고 하는 것까지 포함되었으면 하는 아쉬움도 있구요. 생각보다 쓸일은 그렇게 많지 않았습니다. 날씨 확인 정도일까요? 

  카메라 촬영을 위해서 음량 버튼을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은 뭔가 그립감이 아쉽기도 하고... 왠지 도촬의 용도로 사용하기 쉬운 느낌이 있구요.

  뉴스가판대는 잡지나 뉴스쪽을 묶어놓을 수 있어서 좋겠지만 아마 안 쓸 거 같구요.

  iCloud 의 위대함은 아직까지 체감하지 못해서 뭐라 말할 수는 없겠습니다. 그냥 뭐 신경쓸 껀덕지도 없으니...
(아, 아이폰에서 찍은 사진들이 iPad 로 가 있는 건... 아이폰 소지한 제가 iPad 를 가지고 노는 마눌님과 하늬님에게는 제가 찍은 사진이 넘어간다는 건 좀 씁쓸하달까.... 뭐 끌 수 있지만요..)


신고
TOTAL 466,713 TODAY 32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