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JEEN

서울에 사는 꽃청년의 IT찌질모험기

Rss feed Tistory
IT/Mac 2008.12.16 21:06

[ Mac ] 나는 왜 Mac 을 쓰는가...

  Mac 유저는 뭐 이런저런 일로 주로 태클을 받고는 합니다.

  "엑셀안돼?", "게임안돼?" 등등등등...

  맞습니다. 안됩니다. 안되기 때문에 샀습니다.
 제가 입사하고 1년만에 Mac 을 산 이유는 회사 개발자가 저를 제외하고 Mac 인 이유가 컸지만, 가장 결정적인 것은 Excel 이나 인터넷 익스플로러 상에서의 작업테스트를 하는 것이 주로 저였습니다. 전혀 스킬에는 도움도 안되고... 맨날 작업도 허접한 것 뿐이었구요.
 그래서 한동안은 XNote 에 우분투를 돌리면서 "엑셀 없으니 그거 어떻게 되는지 모르겠다", "오픈오피스에서 잘되도 글자깨지는 지 모르겠다" 라면서 쓸데없는 작업을 회피하거나, "인터넷 익스플로러가 없으니 확인 부탁한다" 라는 말을 자주하게 되었죠.
 대부분의 클라이언트 환경은 Windows 였고, 대부분의 문서는 UTF-8  일리가 만무했으니까요.
 그래서 결국은 Mac 으로 완전 전환하고... Windows / Linux 에 익숙해져 있는 비개발자들의 요청을 거부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중요한 것은 "게임"을 하지 않게 되었다는 겁니다. 사실은 Mac 사기 이전부터 게임을 잘 안했지만... 가끔 땡기는 게임이 있거나하면 밤새도록하는 스타일이라서요. 온라인게임이 잘나간다느니 소리를 들어도 나랑은 관계 없는 일이 되었죠. 그래서 전 제대로 해본 온라인 게임이 거의 없습니다. 가장 많이 해본 게, PC 방에 갔을 때 한 "카트라이더" 가 대표적이죠. "리니지", "WOW" 이런 거 안하니까요. "WOW" 는 Mac 버젼이 있다는 얘기를 들었기도 했지만, 게임할 생각도 안드네요.

 그래서 Mac 을 산 이유... 그 결론은..
.
.
.
.
.
"뽀대" 때문입니다... 응?
신고
, ,
TOTAL 473,371 TODAY 188

티스토리 툴바